• 동두천 26.6℃흐림
  • 강릉 30.3℃흐림
  • 서울 31.8℃흐림
  • 대전 31.1℃구름많음
  • 대구 31.7℃구름많음
  • 울산 27.9℃구름많음
  • 광주 30.7℃흐림
  • 부산 26.4℃흐림
  • 고창 29.9℃흐림
  • 제주 30.3℃구름많음
  • 강화 29.4℃구름조금
  • 보은 30.1℃구름많음
  • 금산 29.9℃구름많음
  • 강진군 30.0℃흐림
  • 경주시 30.1℃구름많음
  • 거제 27.5℃구름많음
기상청 제공

1382

2022년 07월05일 16시41분

이슈&피플

최재성 신임 청와대 정무수석 “전 집 없어요”

  •    
  • 등록 2020.08.18 15:03:41
  • 호수 1284호
  • 댓글 0개
▲ 최재성 신임 청와대 정무수석 ⓒ문병희 기자

[일요시사 취재2팀] 더불어민주당 최재성 전 의원이 신임 청와대 정무수석으로 임명됐다.

최 신임 수석은 동국대 총학생회장 출신으로, 86그룹 대표주자 중 하나다.

그는 2004년 17대 총선에서 열린우리당 후보로 당선돼 정계에 입문했다. 이후 경기 남양주갑서 내리 3선을 했고, 열린우리당 대변인 등을 역임했다.

그는 문재인 대통령이 새정치민주연합 대표였던 2015년 당 사무총장을 맡으면서 ‘문의 복심’으로 자리 잡았다.

2018년 서울 송파을 재보선서 승리해 4선 고지에 올랐으나, 21대 총선서 미래통합당 배현진 의원에게  패배했다.

청와대 정무수석으로 임명
86그룹 대표주자 중 한 명


노영민 대통령비서실장은 지난 7일 비서실 소속 5명의 수석과 함께 부동산 논란 등에 대해 종합적 책임을 지고 사의를 표명한 바 있다.

최 신임 수석은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의 후임으로, 무주택자다.

이번 청와대 인선은 주택 참모 논란을 일단락 지었다는 데 의미를 부여할 수 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최 수석에 대해 “시민운동을 하다 정계에 입문해 여당 대변인, 사무총장 등 당내 요직을 두루 거친 4선 의원 출신”이라며 “정무적 역량뿐만 아니라 추진력과 기획력이 남다르다는 평가다. 야당과의 활발한 소통을 바탕으로 국정과제의 원활한 추진, 여야 협치, 국민통합 진전에 기여할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배너




설문조사

‘대통령 특별사면권’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참여기간 2022-06-29~2022-07-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