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보기

Update. 2024.06.17 13:39

thumbnails
골프

넬리 코다 6연승 저지 로즈 장, LPGA 통산 2승 신고

로즈 장(미국)이 넬리 코다의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6연승을 저지했다. 지난달 13일(한국시각) 미국 뉴저지주 클리프턴의 어퍼 몽클레어 컨트리클럽(파72)서 열린 LPGA 투어 ‘코그니전트 파운더스컵(총상금 300만달러)’ 최종 라운드서 로즈 장은 6언더파 66타를 쳤다. 최종합계 24언더파 264타를 기록한 로즈 장은 전날까지 단독 선두를 달렸던 미들렌 삭스트룀(스웨덴)을 2타 차로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 상금은 45만달러. 로즈 장은 지난해 6월 미즈호 아메리카스 오픈서 정상에 오르며 LPGA 투어 사상 72년 만에 데뷔전 우승이라는 진기록의 주인공이 됐다. 이후 대학 공부를 병행하느라 올해 열린 11개 대회 가운데 7개 대회만 출전했다. 로즈 장은 마지막 날 삭스트룀에 1타 뒤진 2위로 시작한 로즈 장은 12번 홀까지 4타를 줄인 삭스트룀에 3타 차까지 밀렸다. 하지만 14번(파5), 15번 홀(파3) 연속 버디와 함께 1타 차로 따라붙었다. 데뷔 11개월 만에 벌써 2승째 기록 제조기 ‘여제’ 침몰시켜 삭스트룀이 16번 홀(파4)에서 1타를 잃어 공동 1위로 올라섰던 로즈 장은, 17번(파3), 18번 홀(파4) 연속 버디로 우승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