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7.2℃맑음
  • 강릉 34.9℃맑음
  • 서울 29.0℃구름많음
  • 대전 31.2℃맑음
  • 대구 30.0℃구름많음
  • 울산 26.9℃구름많음
  • 광주 28.1℃구름많음
  • 부산 23.1℃흐림
  • 고창 28.6℃구름조금
  • 제주 28.6℃구름조금
  • 강화 24.9℃맑음
  • 보은 30.5℃구름조금
  • 금산 28.9℃구름조금
  • 강진군 26.7℃맑음
  • 경주시 27.9℃구름많음
  • 거제 25.1℃구름많음
기상청 제공

1380

2022년 06월25일 19시18분

스포츠일반

‘브라질 주포’ 도핑 적발…한국 여자배구 사상 첫 올림픽 결승행?

4강전서 숙적 일본 꺾고 분위기 상승 중

[일요시사 취재2팀] 김해웅 기자 = 극적으로 일본을 꺾고 4강 진출에 성공한 한국 여자배구가 6일, 세계랭킹 2위의 브라질을 넘어 사상 최초로 결승전에 진출할 수 있을지에 관심이 쏠린다.

브라질 라이트 공격수 탄다라 카이세타가 도핑 테스트에 적발되면서 전력에 누수가 생겼기 때문이다.

이날 오후 9시,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서 예정된 2020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준결승전 한국 VS 브라질의 경기에  주포 탄다라의 출전이 불가능해지면서 한국팀의 결승 진출 가능성이 한층 높아졌다는 분석이 나온다.

이날 브라질 뉴스포털 UOL 등에 따르면 주포인 탄다라가 도핑방지 규정을 위반해 대표팀에서 제외됐다.

앞서 한국은 지난 4일, ‘갓연경’ 김연경이 훨훨 날고 있는 데다 ‘클러치 박’ 박정아까지 살아나면서 극적으로 풀세트 접전 끝에 일본을 잡고 준결승 진출에 성공했던 바 있다.

일각에선 현재의 상승세와 상대팀 탄다라의 공백으로 충분히 대어를 낚을 수 있지 않겠느냐는 전망도 나온다.


한편 한국 여자배구가 올림픽에서 냈던 최고 성적은 1976년 몬트리올올림픽 당시의 동메달 획득이었으며 세계랭킹은 13위로 브라질에 비해 다소 열세다.
 



배너




설문조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