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0.7℃흐림
  • 강릉 24.5℃흐림
  • 서울 21.5℃
  • 대전 26.6℃구름조금
  • 대구 28.2℃구름많음
  • 울산 26.2℃구름조금
  • 광주 26.2℃구름조금
  • 부산 24.9℃구름조금
  • 고창 26.8℃구름조금
  • 제주 26.8℃구름많음
  • 강화 21.4℃구름많음
  • 보은 23.9℃구름많음
  • 금산 24.6℃맑음
  • 강진군 25.7℃구름많음
  • 경주시 26.2℃구름조금
  • 거제 24.7℃맑음
기상청 제공

1381

2022년 06월30일 22시20분

정치

<6·1 지방선거를 뛴다> 성남시장 신상진 후보 “동네북 성남시 명예 회복하겠다”

[일요시사 취재1팀] 장지선 기자 = 6·1 지방선거가 코앞으로 다가왔다. 지방자치단체장을 비롯해 4125명을 선출하는 초대형 선거다. 지방선거는 4년간 지역사회를 위해 일할 일꾼을 뽑는 선거임에도 국회의원 선거에 비해 상대적으로 관심도가 낮았다. <일요시사>가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를 맞아 그동안 국민과의 접촉면이 적었던 후보들을 집중 조명했다.

선거 때마다 유권자의 관심이 집중되는 지역이 있다. 이번 지방선거에서는 경기도 성남이 핫플레이스로 떠올랐다. 대선 기간 내내 화두였던 대장동 사건의 본거지기도 한 성남은  이재명 전 경기도지사를 비롯해 더불어민주당(이하 민주당) 후보가 내리 3번 시장으로 당선됐다.

성남은 지방선거 이후에도 국민적 관심을 받을 가능성이 높다.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로비 의혹, 성남FC 후원금 의혹 등 숱한 사건이 아직 해결되지 않았기 때문. 신상진 성남시장 후보는 “민주당 성남시장 재임 시 발생한 대장동·백현동·고등동 3대 특혜 의혹 감사를 위해 성남시 외부 개방형 감사관에 감사원 출신을 임명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다음은 신 후보와의 일문일답.

-자신에 대해 소개해준다면?

▲서울대 의대에 다니다가 민주화운동으로 학교에서 제적됐다. 이후 노동운동을 하다 복학해 의대를 졸업했다. 김문수 전 경기도지사의 권유로 정치에 입문했다. 2005년 재보궐선거를 통해 성남시 중원구 국회의원으로 의정활동을 시작, 같은 지역구에서 4선을 했다. 38년간 성남에 거주하고 있는 시민이며 인권 의사로, 또 시민운동가로 살아왔다. 

-성남시장에 출마해야겠다고 생각한 계기가 있다면?


▲이재명 시장 8년, 은수미 시장 4년 동안 성남시는 ‘부패의 도시’로 낙인찍혔다. 38년 정든 고향 성남이 대장동 사건을 포함해 각종 특혜 의혹으로 낙인 찍혀 가슴이 무너지는 느낌이다. 성남 중원구에서 4선 국회의원을 역임한 시민의 한 사람으로서 책임감을 느낀다. 깨끗하고 청렴한 도시를 건설하고 썩은 곳을 도려내는 ‘성남의 의사’가 되기 위해 출마를 결심하게 됐다.

대장동 사건으로 관심 높아
이재명-은수미 12년간 시장

-성남시의 현재 상황은?

▲성남은 민주당 정권 12년 동안 명예를 잃었다. 이재명 전 시장의 대장동·식품연구원·성남FC 비리 의혹과 은수미 시장의 직권남용·뇌물공여·청탁금지법 위반 등 성남시민이 만든 성남시의 브랜드가 민주당 정권 12년 동안 2명의 시장 때문에 많이 훼손됐다. 특히 코로나19 사태 당시 전국에서 가장 많은 감염자를 배출하면서 위기관리 능력과 지역경제 붕괴로 성남시민에게 큰 아픔과 슬픔을 겪게 했다.

-성남시민의 최대 관심사는 무엇이라고 보는지

▲올해는 성남시 승격 50년이 되는 해다. 신도심인 분당의 재개발·재건축이 최대 관심사라고 생각한다. 지하철 8호선, 위례삼동선, 월곶 판교선, 지하철3호선, 트램 등 교통문제도 시민의 큰 관심사다.

-성남시의 현실 개선을 위해 어떤 정책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지

▲재개발·재건축을 통해 주택 공급 문제를 해결하겠다. 성남시는 1960년대 형성된 원도심 지역으로 중·남부 생활권에 비해 노후 주거지가 많다. 분당은 1기 신도시가 조성된 지 30년이 넘다 보니 아파트 재건축 수요가 상당하다. 문재인정부와 이재명·은수미 시장은 12년 동안 재개발·재건축 진행을 막고 있었다. 

시장이 되면 성남시장 직속 ‘재개발 및 재건축 추진 지원단’을 구성하려 한다. ‘성남시 도시주거 환경정비기본계획’을 전면 재검토해 재개발·재건축을 신속하게 추진하고 ‘1기 신도시 재건축 특별법’이 제정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하겠다. 주민 부담을 줄이기 위해 용적률을 대폭 상향시키고 분당신도시의 빌라 단지 1종 주거를 2종 주거지역으로 종환원시키겠다. 

-성남시장 후보로서 자신의 강점은?


▲30년 넘게 성남에 산 경험으로 누구보다 이 지역을 잘 알고 있다고 자부한다. 특히 4선 국회의원으로 활동한 경험을 바탕으로 한 문제 해결 능력까지 갖췄다고 할 수 있다. 과거와 현재를 바탕으로 앞으로 희망 성남을 만들어갈 후보라고 생각한다. 

재개발·재건축 진행할 것
희망 시장·시민의 대변인

-상대 후보와 차별화 되는 점은?

▲20대부터 성남에서 시민운동을 시작했고 성남시 고도제한 완화를 위한 성남시고도제한해제범대위 집행위원장도 맡아 성남 발전을 위해 일해왔다. 보수의 험지라고 하는 성남시 중원구에서 국회의원에 4번 당선된, 단단한 지역기반을 둔 후보기도 하다. 고시 패스로 주요 행정직을 지내고 퇴직 후에는 대기업 임원을 지낸 후보와는 확연한 차이가 있다고 생각한다.

-대장동 사건에 대한 생각은?

▲전국 최고의 도시 성남이 대장동 사건 등으로 ‘부정부패의 도시’로 낙인이 찍혔다. 실추한 성남의 명예를 회복하는 일이 시급하다. 시장에 당선되면 민주당 성남시장 재임 시 발생한 대장동·백현동·고등동 3대 특혜 의혹 감사를 위해 외부개방형 감사관에 감사원 출신을 임명할 것이다. 전문가를 외부 감사인으로 위촉하고 특별감사에 착수하겠다. 

-성남시장으로 당선된다면 임기 첫날 어떤 업무를?

▲성남 원도심 재건축·재개발 추진 상황과 1기 신도시인 분당의 재건축·리모델링 추진 상황을 가장 먼저 살펴보겠다. 판교테크노밸리에 입주해 있는 4차 산업 관련 기업들과 미래 먹거리 및 청년 일자리 창출 등에 대해서 논의할 수 있는 자리를 만들겠다. 

-성남시민들에게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시장이 되면 성남시 부정부패를 청산하고 시민의 가려운 곳을 긁어주는 시장이 되겠다. 재개발·재건축 등 성남 발전에 꼭 필요하고 시민이 간절히 바라는 것을 신속히 추진할 것이다. 시민 여러분과 함께 손잡고 시정을 이끌어 성남의 자존심을 살리는 ‘첫 희망 시장’, 중앙정부에 시민의 입장을 전하는 ‘시민의 대변인’이 되겠다. 


<jsjang@ilyosisa.co.kr>

 



배너




설문조사

‘대통령 특별사면권’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참여기간 2022-06-29~2022-07-16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