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보기

Update. 2024.07.19 12:40

thumbnails
기업

지니뮤직, 개인 창작 음원 유통플랫폼 ‘지니릴리’ 공개

[일요시사 취재2팀] 김해웅 기자 = 지니뮤직(대표 서인욱)이 16일, 예비 아티스트와 일반인이 국내 및 글로벌 시장으로 창작 음원을 유통 및 수익화할 수 있는 음원 유통플랫폼 ‘지니릴리’ 베타 버전을 공개했다. 지니뮤직은 예비 아티스트와 일반인이 창작 음원을 손쉽게 유통하고 수익을 거둘 수 있는 음원 유통플랫폼 ‘지니릴리’를 구축, 이를 기반으로 누구나 음원을 만들고 유통할 수 있는 창작 음원 생태계를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를 통해 음악감상과 창작을 함께 즐기는 일반인 음악 수요층을 넓히고 창작과 소비의 선순환을 확장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지니릴리’는 ‘누구나 창작 음원을 자유롭게 유통할 수 있다’는 의미를 담은 ‘지니(genie) 릴리즈(release)’의 줄인 말로, 예비 아티스트와 일반인이 창작 음원을 전 세계로 유통하고 수익을 거둘 수 있는 환경을 제공했다는 점에서 주목된다. 앞으로 지니뮤직은 음원 유통플랫폼 ‘지니릴리’를 통해 예비 아티스트와 일반인의 ▲음원 출시 및 유통 올인원 서비스 ▲채널별 음원 수익정산 ▲음원 노출 및 다양한 프로모션을 통해 플랫폼 활성화를 도모해 나갈 계획이다. 음원 유통플랫폼 ‘지니릴리’의 강점은 ‘올인원 음원